skip to Main Content

유분자 이사장님과 30년전에 만남을 가지고 늘 소망소사이어티의 소식이 궁금해 매일

홈페이지를 드나들면서 언제나 한번 가볼까하는 간절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가

임진년 새해를 맞아 아무연락없이 직접 소망소사이어티를 찾아주신

박천배, 박수자 선교사 부부께서 일반회원릴레이로 후원해 주셨습니다.

너무나도 감사를 드립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