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죽음 준비 전문 교육 과정 마쳐

올해, 4번째로 제 4회 죽음 준비 전문 교육이 7월 22일(목) ~ 23(금) 이틀간 진행되었습니다.

죽음준비 전문 교육은 소망에서 가장 역점을 두는 사업 중 하나로 소망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한 커리큐럼으로 진행되는 교육 과정으로 코비드 팬데믹 후 처음으로 마련한 대면 교육이었습니다.
죽음과 관련된 여러가지 주제를 가지고 강의와 그룹토의, 그룹활동, 현장답사로 진행된 교육은 2일간 하루종일 이루어진 강도 높은 교육이었음에도 모든 참여자들은 전적으로 집중하면서 각종 활동 및 그룹토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고, 오히려 교육 시간이 짧았다라는 좋은 평가를 내려주기도 하였습니다.
구체적인 강의 주제는 ‘죽음, 생각부터 바꾸자’, ‘어떻게 죽어 가는가?’, ‘인생의 마지막 2년 반 어디에 가 있나?’ ‘죽음이 끝이 아니다’, ‘죽음, 피할 수 없지만 준비할 수 있다’, ‘치매, 치료할 수 없지만 대처할 수 있다’, ‘사별, 병이 아니지만 병이 될 수 있다’, ‘인생, 지금 정리 안하면 나중에 고생한다’ 였으며 강사로는 유분자 이사장, 고사라 이사(NP), 정이선 새크라멘토 교육부장(Nurshing Supervisor), 최경철 사무총장, 김미혜 사무국장, 남궁수진 팀장이 참여하였습니다.
‘죽음준비 전문 교육’은 고령화 사회가 되면서 본인 뿐 아니라 주변에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죽음 준비에 대해 관심이 높아졌지만, 팬데믹 상황으로 인해 2020년에는 교육을 실시하지 못했고 올해도 펜데믹이 완전 종식된 것이 아니어서 염려하는 가운데도 열렸는데, 특히 올해부터 간호사 CEU 10 크레딧을 인정받을 수도 있는 이 교육 과정에는 샌프란시스코의 참여자를 비롯하여 모두 11명이 참여하여 수료하였습니다. 이 과정을 마친 이들 중 일정 기준을 거치면 소망 소사이어티의 죽음 준비 전문 교육 강사가 될 자격이 주어집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