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아프리카 극빈국에 생명수 공급은 계속됩니다” [LA중앙일보] 소망 소사이어티 `차드 소망우물 프로젝트 100호 달성` 행사 성황

`소망 소사이어티 3주년 기념 및 소망우물 100호 축하행사`가 소망 소사이어티와 굿네이버스 주최로 26일 오후 6시 윌셔플라자호텔에서 열렸다. 김상진기자
`아름다운 삶과 아름다운 마무리`를 슬로건으로 내건 비영리 단체 소망 소사이어티(이사장 유분자)의 창립 3주년 및 극빈국 차드를 돕기 위해 지난해 시작된 소망우물 프로젝트 100호 달성을 축하하는 행사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소망 소사이어티와 굿네이버스 주최로 지난 26일 오후 6시 윌셔플라자호텔에서 시작된 이번 `소망 소사이어티 3주년 기념 및 소망우물 100호 축하행사`는 1부 창립기념행사와 2부 소망우물 감사행사로 나뉘어져 3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CCM가수이자 굿네이버스 홍보대사인 조수아씨와 헤븐리보이스중창단 등의 축하공연도 함께 펼쳐지는 등 축제나 다름없었다.

소망우물 프로젝트는 중앙일보가 소망소사이어티.굿네이버스 USA와 손잡고 아프리카 차드의 식수난과 각 종 수인병 질병을 해결해주고자 지난해 3월부터 시작한 구호 사업이며 한인들의 온정이 계속해서 이어지면서 이번달 초 100번째 우물이 탄생했다.

LA중앙일보 고계홍 사장은 “우물을 파기 위해 애쓴 분들도 우물을 기부한 분들도 저마다 가슴에 사랑이 샘 솟는 우물을 갖고 계신 분들이다”며 “중앙일보는 앞으로도 한인 커뮤니티의 일원으로서 여러분과 함께 사랑을 긷는 두레박 역할을 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소망소사이어티 유분자 이사장 역시 “꺼져가는 생명에 한줄기 소명의 빛을 밝혀줄 때 그것이야말로 가장 소중한 사랑”이라며 “앞으로는 차드의 이웃나라인 말라위나 도미니칸 공화국에 생명수를 파는 인간애를 또 한번 실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상우 기자 swp@koreadaily.com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