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2015 소망의 날’ 개최

20151207_11331220151207_11491120151207_11350020151207_114207
20151207_120652
2015년 소망의 날 행사가 부에나 파크의 엘러스 레크레이션 센터 헤리티지 홀에서 12월 7일(월) 오전 10시 30분부터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습니다.
그동안 소망의 송년회나 종무식으로 진행하던 송년모임을 올해는 뜻있게 ‘소망의 날’로 확대하고
그동안 소망을 위해 봉사한 봉사자, 회원, 후원자뿐 아니라 지역민들에게 개방하여 소망의 사역을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정영태 회원의 사회로 진행된 소망의 날은 김용화 이사의 환영인사, 김도민 목사(라팔마 한인연합감리교회)의 기도, 이동진 목사의 감사메시지,
2015년 발자취 영상, 김미혜 사무장의 2015년 사역보고 및 2016년 계획, 주혜미 사역부장의 소망케어 교실보고 및 연극,
이경미 이사의 소감나눔, 최경철 사무총장의 소망 캠페인 소개, 유분자 이사장의 감사의 말씀,
소망중창단의 성탄 메들리, 홍성열 목사의 식사기도에 이어 점심식사의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특히 2015년 발자취를 통해 한해 동안 소망소사이어티가 어떤 사역을 어떻게 진행하였는지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고,
소망소사이어티에서 프로젝트 사업으로 시작한 소망케어 교실에 대한 보고와 관련된 상황극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웃음과 함께 숙연함을 동시에 주었습니다.
또한 최경철 사무총장의 3.3.3. 소망 캐페인은 비영리단체로서 소망소사이어티가 어떻게 살아 남아야 하는지에 대해 같이 생각해 보는 시간이었습니다.
이 날 행사에서는 2년 이상 봉사한 데보라 리 봉사자에 대한 감사패 증정도 있었습니다.

소망소사이어티의 사역을 돌아보면, 지난 8년동안 146회의 소망교육세미나를 개최하고, 10,000부가 넘는 소망유언서를 배부하였으며, 402개의 긴급연락처 카드를 발급하였을 뿐만 아니라
아프리카 지역에 268개의 우물과 4개의 유치원을 설립하였습니다. 이러한 소망의 사역을 2016년도에도 더욱 도전하고 프로모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기를 소망하며 그 사역을 람꼐 나누는 시간으로 진행되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Back To Top